'우수무당 가두심' 김새론, 위기의 남다름X윤정훈 구할까? 전교 꼴찌만 죽이는 악령과 맞선다!

유진아 기자 | 기사입력 2021/08/26 [10:16]

'우수무당 가두심' 김새론, 위기의 남다름X윤정훈 구할까? 전교 꼴찌만 죽이는 악령과 맞선다!

유진아 기자 | 입력 : 2021/08/26 [10:16]

 

 

‘우수무당 가두심’ 배우 김새론이 위기의 남다름과 윤정훈을 구할까. 앞서 이상한 기운을 감지했던 김새론이 체육관에서 남다름, 윤정훈과 체육관에서 삼각 포메이션을 완성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등을 지고 서로를 의지한 채 악령과 맞서는 이들이 전교 꼴찌 윤정훈을 구해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카카오TV 오리지널 ‘우수무당 가두심’(연출 박호진, 송제영 / 극본 주브라더스 /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은 원치 않는 운명을 타고난 소녀 무당 ‘가두심’(김새론 분)과 원치 않게 영혼을 보게 된 엄친아 ‘나우수’(남다름 분)가 위기의 18세를 무사히 넘기기 위해 함께 미스터리를 파헤쳐가는 고교 퇴마로그다.

 

지난 에피소드에서 우수는 전교 꼴등을 한 일남(윤정훈 분)에게 주먹을 날리며 분노한 했다. 특히 우수는 교장선생님 경필(문성근 분)이 푼 악령의 존재를 느끼며 위기를 감지했다.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 넘치는 순간, 두심은 우수의 “두심아”라는 진심 어린 한마디를 느낀 듯 고개를 들고 엔딩을 맞이하며 이후 두심의 행동에 궁금증을 더했다.

 

26일 공개된 스틸에는 체육관에서 두심과 우수, 일남이 등을 맞대고 서로를 의지한 채 악령과 맞서는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두심과 우수는 일남을 둘러싸 보호해주는 장면이 담겨 어디에서 습격할지 모르는 악령의 무서움이 눈길을 끈다. 악령과 대결을 앞둔 두심과 우수의 눈에서는 불안함이 비춰지지만 친구를 지키겠다는 굳건한 신념이 보이며 카리스마 넘치는 무당의 모습을 보여준다.

 

두심은 무당 딸이라는 사실을 들킨 수정(이지원 분)에게 약점을 잡혀 우수에게 선을 그으며 냉랭한 사이를 유지해왔던 만큼 위기에 놓인 우수를 구하기 위해 한걸음에 달려온 두심의 걸크러쉬 넘치는 모습은 극적인 감동을 더하고 있다. 우수는 갓 귀신을 보기 시작했지만 악령의 존재를 느낄 만큼 타고난 재능으로 든든하게 일남을 지켜주고 있어 본격적인 퇴마 듀오의 활약을 예고했다.

 

한편, 일남은 영문도 모른 채 둘 사이에서 두려움에 떨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귀신이 보일 리 없는 일반인인 일남에게 두심과 우수의 행동은 어딘가 이상하게 보이지만 진지한 이들의 태도에 순응한 듯 보인다. 두심과 우수는 악령으로부터 일남이를 지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반환점을 앞두고 주변 인물에게 영향을 미치기 시작한 악령의 존재와 마주하게 된 두심과 우수. 무시할 수 없는 악령과 본격 맞대결이 예고되며 이들이 보여줄 퇴마 액션에 대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수직 상승중이다.

 

‘우수무당 가두심’ 측은 “김새론과 남다름, 윤정훈 배우가 악령을 상상하며 촬영해 고생을 많이 했지만 완벽한 연기를 보여주어 악령이 주는 공포를 가장 잘 표현한 장면을 시청자분들에게 선사할 수 있었다. 배우들이 차지게 소화해 탄생한 악령과 맞대결씬이 나올 예정이다. 퇴마 듀오의 활약과 일남이의 운명은 6화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우수무당 가두심’은 매회 20분 내외, 총 12부로 구성되며,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공개된다.

 

<사진제공> 카카오엔터테인먼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