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전참시’ 이영자, 햄버거 맛 책에 비유.. '먹교수 신상 화법'
 
김정화 기사입력  2019/11/08 [11:20] ⓒ 모닝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독서의 계절을 맞아 음식 맛을 책에 비유한다.

 

11월 9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연출 박창훈, 김선영/ 이하 ‘전참시’) 77회에서는 이영자와 매니저 송성호가 행복도 200%를 자랑하는 인생 햄버거 먹방을 선보인다. 만족감에 푹 빠진 이들의 먹방이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전망이다.

 

이날 이영자는 매니저와 함께 새롭게 발견한 인생 햄버거를 먹었다. 매니저가 행복한 미소를 가득 머금고 “난리났다”며 감탄을 연발, 순식간에 햄버거를 흡입하는 모습은 군침을 꼴깍 삼키게 만들었다고 한다.

 

무엇보다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아 특별한 맛 평가를 선보이는 이영자가 눈길을 끌었다. 자타공인 시적이면서도 맛깔난 맛 평가 장인 이영자 표 ‘영자의 서재’가 공개된 것. 음식의 두께, 맛있는 정도 등을 책과 비유하는 맛 표현이 오감만족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이영자는 대식가를 소식한 것처럼 만드는 비장의 음료도 공개했다고. 마음도 부드럽게 만드는 마법의 음료 정체는 무엇일까.

 

매니저가 “태어나서 처음 먹어보는 맛”이라고 칭한 인생 햄버거 먹방은 11월 9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77회에서 공개된다.

 

사진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모닝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수원시 20일 수원컨벤션센터에
최근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