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날아라 슛돌이’ 축구 레전드 이영표, FC슛돌이 전임 감독 된다
 
김정화 기사입력  2020/03/31 [16:22] ⓒ 모닝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날아라 슛돌이’ 축구 레전드 이영표가 FC슛돌이 전임 감독이 된다.

 

KBS 2TV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은 동해, 삼척, 태백에서 모인 천방지축 7명의 어린이들이 축구를 통해 처음 만나 성장하는 스토리를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축구 뽀시래기들의 비글미 넘치는 귀여운 모습부터 열정적으로 경기에 임하는 모습까지 다양한 모습들을 펼쳐내고 있다.

 

그동안 FC슛돌이는 이동국, 박주호, 김재환, 알베르토, 안정환 등 스페셜 감독 체재로 운영됐다. 슛돌이들은 감독님들의 가르침을 찰떡 같이 흡수해 폭풍 성장해왔지만, 아직 갈 길이 먼 상황. 김종국과 양세찬 코치는 ‘전임 감독’의 필요성을 외치며, 슛돌이들만을 위한 감독님을 애타게 찾았다.

 

이런 가운데 드디어 FC슛돌이의 전임 감독이 정해졌다. 바로 2002년 월드컵 영웅이자, 신들린 승패 예측 축구 해설로 ‘문어 영표’라는 타이틀을 얻은 이영표가 그 주인공. 이영표는 축구 실력 못지않은 예능감과 입담까지 자랑해, 슛돌이들과 환상 케미를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축구 해설위원에서 FC슛돌이 감독으로 변신한 이영표는 족집게 ‘문어 영표’라는 별명에 걸맞은 슛돌이 맞춤 족집게 트레이닝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와 함께 앞서 스페셜 감독들을 멘붕에 빠뜨렸던 천방지축 슛돌이들과 어떤 첫 만남을 가질지도 호기심을 자극한다.

 

‘날아라 슛돌이’는 스페셜 방송들을 선보이는 휴식기 동안 재정비를 한 후, 이영표가 전임 감독으로 부임하며 업그레이드된 FC슛돌이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임 감독이 된 이영표가 깜짝 공개되는 KBS 2TV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스페셜 ‘태백의 감독들’은 오늘(31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 KBS 2TV ‘날아라 슛돌이-뉴 비기닝’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모닝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평택해경, 제부도 바닷길 침수
최근 인기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