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평택항 현안사항 대응전략 수립 위한 설명회 개최

新국제여객터미널 운영 참여 방안 설명회 자리 마련

신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1:45]

평택시, 평택항 현안사항 대응전략 수립 위한 설명회 개최

新국제여객터미널 운영 참여 방안 설명회 자리 마련

신지현 기자 | 입력 : 2022/09/30 [11:45]

 

 

[모닝투데이=신지현 기자] 평택시는 지난 29일 포승노동자복지회관에서 평택항 현안사항에 대한 대응전략 수립을 위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설명회는 평택시가 주최하고 평택대학교가 주관했으며, 이학수 경기도의원, 류정화 평택시의원을 비롯한 항만관련 기관‧단체 및 업체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하여 현안 문제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평택대학교 홍상태 교수는 2024년 평택항 新국제여객터미널 건립에 따른 터미널 이전에 대비한 ‘평택시의 新국제여객터미널 운영 참여 방안’을 주제로 터미널 운영 참여에 관한 법률 검토 및 대안을 제시하였고, 이어서 진행된 질의응답에서는 평택시 김상철 항만수산과장, 변백운 항만정책관, 평택대학교 홍상태 교수가 답변에 참여했다.

 

설명회에 참석한 시민들은, 지방자치단체에서 최초로 국제여객터미널을 20여 년간 운영하면서 평택항 활성화를 위한 노고에 대한 격려와 新터미널 운영참여에 한계가 있다는 점에 대해 아쉽다는 의견을 모았다.

 

또한, 평택시에서 新터미널 운영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을 추가로 모색하여 新터미널과 평택항이 함께 성장했으면 좋겠다는 의견도 제시했다.

 

한편 시에서는 이번 안건에 대하여 현재 설문조사를 진행 중이며, 10월에는 좌담회를 개최하는 등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평택항의 장기적 발전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