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12월 6일 베트남의 날 선포

신지현 기자 | 기사입력 2022/12/06 [19:43]

광주시, 12월 6일 베트남의 날 선포

신지현 기자 | 입력 : 2022/12/06 [19:43]


[모닝투데이=신지현 기자] 광주시가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 방문을 기념해 매년 12월 6일을 베트남의 날로 선포했다.

 

이날 광주시를 찾은 푹 주석은 광주시 역동 다문화가정을 방문한 후 광주시청으로 이동해 김동연 경기지사와 방세환 시장오영주 주베트남한국대사 등 주요 인사와 접견하고 방 시장과 환담했다.

 

이 자리에서 방 시장은 광주시를 소개하고 경제 분야 전반에 대한 폭넓은 교류를 요청하며 교류의향서를 전달했다.

방 시장은 정부의 외교정책을 지원하고 관내 기업의 베트남 판로 확대 등을 모색해 광주시의 위상을 높이고 상호 교류와 우호관계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환영식장으로 이동한 방 시장은 푹 주석의 방문을 기념해 매년 12월 6일을 베트남의 날로 선포하고 푹 주석에게 방문감사패를 전달했다.

 

아울러 광주시장 주최 만찬 후 남한산성 아트홀로 자리를 옮긴 푹 주석은 한?베트남 합동 전시회와 공연을 관람했다전시회는 온라인 전시로 'Lac Viet Adventure', 'Vietnames Lacquer Painting'와 오프라인 전시로 한복을 전시해 우리나라의 아름다움을 알렸다.

 

공연은 베트남 북부와 중부남부의 민요와 밤부 댄스 등을 선보였으며 한국 측은 김영임&김용임 전통 공연과 아이돌그룹 템페스트가 무대에 올라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이날 한국을 떠난 푹 주석은 한?베트남 수교 30주년을 맞아 윤석열 대통령의 초청으로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한국을 국빈 방문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